UI 콘트롤

학부모마당
교육활동안내
학교운영위원회
가정통신문
교육활동사진
가정통신문 관리 담당자 :
제목, 작성자, 작성일, 조회수, 첨부파일, 내용 순의 게시글 보기입니다.
제목 말라리아 예방을 위한 가정통신문(6.9)
작성자 익명글 작성일 2021.06.11 조회수 254
첨부자료 첨부파일아이콘말라리아예방을위한가정통신문.hwp (다운로드 10회) [미리보기]

말라리아 예방을 위한 가정통신문 

  

말라리아 발생 

말라리아는 말라리아 매개모기에 물려 감염되는 급성 열성질환으로 우리나라는 모기가 활발하게 활동하는 시기(5~10)에 주로 인천, 경기·강원 북부지역에서 환자가 많이 발생하고 있습니다. 

다발생지역: 인천(강화 등), 경기(파주, 김포, 고양, 연천 등) 및 강원(철원, 고성 등) 북부 

주요증상 

말라리아 초기 증상(발열, 오한, 두통 등)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-19, 감기몸살과 유사하고, 최근에는 초기 증상이 경미한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. 

가벼운 감기몸살이나 냉방병으로 여겨 해열진통제를 복용하고 나은 줄 알았는데, 며칠 후 다시 증상이 심해져 뒤늦게 말라리아로 진단되는 경우가 늘고 있습니다.  

   

말라리아는 잠복기가 다양(7~12개월)하여 모기에 물린 후 증상이 바로 나타나기도 하지만 다음해에 발병하기도 합니다. 

진료 및 검사 

말라리아 다발생지역에 거주하거나 방문한 적이 있는 사람은 모기에 물린 후 발열, 오한 등 증상이 나타나거나 감기몸살 시 말라리아도 반드시 의심하여 신속한 검사 및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. 

- 진단이 늦어지면 모기가 나의 가족이나 주변 사람들을 물어 전파시킬 수 있습니다. 

- 말라리아는 신속진단검사로 15분 만에 감염 여부 확인이 가능하므로 의심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가까운 의료기관 및 보건소를 방문하여 진료를 받으세요. 

예방수칙 

(야간활동 주의) 말라리아 매개모기는 야간(10~새벽 4)에 활발하게 활동하며, 어두운 색의 옷을 입거나 땀을 흘리는 사람들을 주로 물고 있습니다. 다발생지역에서 야간활동 시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세요. 

(주변 환경관리) 실내로 모기가 침입하지 못하도록 설치된 방충망에 틈이 없는지 점검하고, 모기 기피제를 사용하세요.  

- 살충제(모기향, 에어로졸 등)는 모기 제거에 도움이 되며, 밀폐한 공간에서 장시간 시용하지 않도록 합니다.  

기타 자세한 사항은 질병관리청 누리집(http://www.kdca.go.kr)을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. 

 
프린트하기
목록
이전글, 다음글 게시글 리스트 입니다.
이전글 가정통신 제 2021-특별 2호 자살과 자해로부터 내 아이 지키기(6.15)
다음글 가정통신 제 2021-5호 불안한 아이를 돕는 방법(6.8)
top